I'm Kim ji hun

Kim ji hun

Trace, #옷잘입는 연예인, #KBS 연기대상 신인상, #KBS 연기대상 베스트커플상, #SBS 연기대상 우수연기상, #MBC 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

Hello,

대한민국 배우 김지훈입니다.

안녕하세요 배우 김지훈 입니다. 배우라는 직업을 택한 이후로 단 한순간도 머릿속에 연기에 대한 생각의 ‘쉼’ 없이 달리고 있습니다

Drama

20여편이 넘는 드라마를 해오면서 수없이 많이 배우고 느끼고 성장하며, 매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어내기 위해 고군분투 중.

Image 2018'

MBC 부잣집 아들 - 이광재 役

거액의 빚을 유산으로 상속받은 후 아버지의 명예를...

Image 2017'

MBC 도둑놈, 도둑님 -

대한민국을 조종하는 기득권 세력에 치명타를 입히는 도둑...

Image 2016'

KBS2 그녀를 찾아줘 -

첫눈에 반한 그녀를 찾아 8,000km를 날아온 네덜란드인...

Image 2016'

KBS2 우리 집에 사는 남자 -

아빠라고 우기는 어린 남자와 그 가족 간의 우여곡절...

Image 2015'

KBS2 드라마 스페셜-웃기는 여자 -

안 웃겨서 슬픈 개그우먼 여자와 못 웃는 판사가 만나...

Image 2014'

MBC 왔다! 장보리 -

친딸과 양딸이라는 신분의 뒤바뀜으로, 극도의 갈등...

Daily Life

그의 소소한 일상들.

기타연주

악기를 다루는데 소질이 없어서, 예전에도 몇번 배우다 포기했었는데, 부잣집아들 촬영을 위해 기타연주가 꼭 필요하게 되었다. 이번기회에 끈기를 가지고 배워보자는 마음으로 촬영틈틈히 배우고 있는중.. 실력이 좀처럼 늘지않아서 힘들때도 있지만, 평생 조금씩 배워간다는 생각으로 촬영스케줄 빌때 한번씩 레슨도 받고 연습을 이어가는중.. 지금은 아직 사람들앞이 선보이기 부끄러운 수준이지만, 언젠가 기타치며 노래하는 모습을 팬분들께 보여주고 싶다.

영화보기

하루중 가장 좋아하는 시간중 하나가 늦은밤부터 해뜰때까지 그간 보고싶엇던 영화목록에 있는 영화들을 하나씩 찾아보는 시간이다. 물론 드라마 케릭터를 맡고 잇을땐 영화를 찾아볼 시간적 정신적 여유도 잘 안나기 마련이지만, 오롯이 혼자서 영화와 마주하는 그 시간은 언제까지고 나에게 가장 소중한 시간이 되리라 생각한다. 상업적이고 대중적인 영화부터, 고전 명작들 그리고 영화제 수상작들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찾아보는 편이고 케빈 스페이시 처럼 묵직하고, 조용하지만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내뿜는 연기자를 좋아한다.

볼링볼링

사실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즐길수 있다는게 볼링의 큰 매력이 아닐까 싶다. 남녀노소 인원수와 상관없이 즐길수 있다는것도. 볼링을 처음 시작한건 고등학교때 학교 특별활동 볼링부에서부터 였는데,, 본격적으로 치게된지는 불과 1-2년? 기간은 오래되었지만 에버리지가 100점정도에 불과할정도로 형편없는 실력이었는데,, 볼링멤버가 구성이되면서 자주 모여서 치다보니 이제는 잘칠땐 200점이상 나올때도 있고,,,, 하지만 요즘엔 워낙 프로에 버금갈만큼 잘치는 사람들도 많고 해서 스스로 잘친다 이야기하긴 좀 챙피하지만,, 암튼 단둘이 즐기기에도 그렇고 여럿이 모여서 즐기기에도 참 매력적인 스포츠이자 취미라고 생각한다.

요리하기

요리하는걸 즐기는 편은 아니다. 다만 해야할때 하는것뿐. 원래 요리하는거에 관심도 없엇고 어떻게 하는지도 몰랐었는데, 한 일년정도 일본에 한국요리를 알려주는 방송을 진행하게 되면서, 요리에 대한 벽을 좀 허물었다고 해야할까. 사실 아주 오래전 어린이요리프로를 진행했던 경험이 있긴하지만, 그때는 요리자체보다는 방송에 더 무게를 둿어서 그런지 요리에대한 큰 벽이 있는 느낌이었는데, 한 일년정도 다양한 한식 요리들을 직접 만들어보다보니 어느새 요리에 대한 막연한 자신감 같은게 생기게 되더라. 그래서 지금은 딱히 어떤요리를 잘한다기보다, 왠만한요리는 인터넷으로 레시피 찾아보고 거기에 내 느낌을 얹어서 결과적으로는 딱 맛잇는 요리를 해낼수 있는 정도? 자주 요리해먹진 않지만, 할때마다 내입에도 맛나고 손님들도 만족하고 크게 실패한적은 없다.

Pictorial

AVENUEL Photo
BNT Photo

My agency - Fly UP

아티스트와 대중들이 보다 편안하고 빠르게 소통하여 공감할 수 있도록 서포트 할 뿐 아니라,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과 신뢰를 바탕으로 소속 아티스트와 더불어 성장하며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http://www.flyup.co.kr

Call: 02-516-5502

Email: flyup_ent@naver.com

Address

Company address
06045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132길 55(논현동) 광림빌딩 6층